쏘카 뉴스2017.12.20 11:41

쏘카는 ‘쏘카플러스’ 서비스를 확대하고 서비스 파트너 모집을 위해 스토닉 차종을 신규 도입한다고 밝혔습니다. 쏘카플러스는 고객의 집 또는 회사 주차장에 쏘카존을 개설하면 주중 70% 또는 상시(주중, 주말 포함) 50% 할인된 대여요금으로 쏘카를 이용할 수 있는 서비스인데요. 복잡한 도심 속 비어 있는 장소를 찾아 카셰어링 공간으로 활용한다는 취지 아래 올해 상반기 베타 서비스를 시작했으며, 신청 건수가 17,000건을 돌파하는 등 많은 고객들의 호응에 힘입어 7월부터 공식 서비스를 제공 중입니다.


먼저 쏘카플러스 파트너 선정 시 다양한 혜택을 누릴 수 있는데요. 우선, 원하는 곳에 원하는 차종으로 쏘카존 개설이 가능해 접근성과 편리성을 높였다는 점이 가장 큰 특징입니다. 또한, 쏘카플러스 신청 단계에서 희망차종 1순위와 2순위를 선택할 수 있으며, 쏘카플러스 파트너를 통해 배차되는 모든 차량은 출고일 기준 1년 내외의 차량으로 계약이 진행됩니다.


쏘카 앱을 통해 현금처럼 사용할 수 있는 ‘크레딧’ 혜택 또한 다양하게 제공되는데요. 계약차량 1대당 5만 크레딧을 매월 초에 제공하며, 친구추천 1명당 1만 크레딧을 추가 지급해 월 최대 10명의 친구 추천으로 10만 크레딧까지 받을 수 있습니다. 더불어 세차를 인증할 경우 1회당 1만 크레딧을 지급, 월 최대 5회까지 인증이 가능해 최대 20만 크레딧을 얻을 수 있습니다.


쏘카는 최근 쏘카플러스 파트너 모집을 하기 위해 신차 스토닉 차량 증차를 완료했는데요. 쏘카는 스토닉 50대를 쏘카플러스 파트너에 배차하며, 20일부터 쏘카플러스 파트너를 통해 신청하면 선착순 50명에게 스토닉을 신차로 계약할 수 있는 기회를 제공합니다. 이번 기회를 통해 쏘카플러스 파트너를 신청하면 최대 70% 할인된 가격에 신차 스토닉을 이용할 수 있게 됩니다.


쏘카 조정열 대표는, “7월 런칭한 ’쏘카플러스’는 도심 속 다양한 차량 문제를 해결하고 공유경제 실현이 가능한 모델로 많은 고객들로부터 높은 평가를 받고 있는 서비스다”며 “앞으로도 쏘카는 도심 속 차량 문제해결과 다양한 실험을 통해 고객들에게 보다 혁신적인 서비스 제공해 카셰어링 문화를 선도해나가고자 한다”고 전했습니다.


더 자세한 쏘카플러스 정보 및 파트너 신청은 쏘카 공식 홈페이지 내 쏘카플러스 페이지 (http://pr.socar.kr/socarplus)에서 가능하니, 많은 참여 부탁드립니다.


내 주변 여유있는 주차공간도

#타면된다_쏘카





Posted by 카셰어링 쏘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