쏘 라이크2018.04.26 17:36

전조등을 비롯한 각종 차량 점등 장치는 나 자신 뿐만 아니라 도로 위 모든 존재의 안전을 위해 사용할 줄 알아야 하는데요. 특히 야간 운전 중이라면 라이트 운용에 대한 중요성이 더욱 대두됩니다. 쏘친 여러분의 안전하고 매너 있는 운전을 위해 쏘카가 소개하는 도로 위 라이트 운용법 4가지! 그럼 지금부터 시작해 볼까요?


1. 전조등 조작은 차량 라이트 운용의 기본!

핸들 뒤에 좌측으로 솟아 있는 전조등 조작 레버 끝 부분을 돌려 ‘AUTO’를 가리키게 하면 어두운곳에서 운전하거나 밤이 됐을 때 자동으로 하향등이 점등됩니다. 레버 전체를 계기판 방향으로 밀면 상향등을 켤 수 있으며 운전석 방향으로 당겨 제자리에 놓으면 상향등을 소등하고 하향등을 유지할 수 있습니다. 추가로 전조등 조작 레버를 위나 아래로 밀면 방향 지시등을 사용할 수 있는데요. 위는 오른쪽 방향 지시등, 아래는 왼쪽 방향 지시등입니다.


2. 특수한 경우만 사용해야 하는 상향등!

하향등보다 높은 각도로 넓은 시야를 확보할 수 있는 상향등은 가로등이 없어 한 치 앞도 구분하기 어려운 길이나 골목길과 같은 좁은 길에서 나의 존재를 알릴 때만 사용하는 것이 좋은데요. 각도가 높은 만큼 마주 오는 운전자의 시야를 직접 방해할 수 있기 때문에 위에서 언급한 특수한 경우라도 반대 차선에서 등장하는 차량이 있다면 사용을 자제해야 합니다.


3. 용도에 맞게 써야 하는 안개등!

안개가 자욱할 때 뿐만 아니라 미세먼지가 가득한 경우, 눈이나 비가 심하게 내릴 경우에 사용할 수 있는 안개등은 상향등과 같은 이유로 다른 운전자의 시야를 어지럽히기 때문에 꼭 용도에 맞게 사용해야 합니다.


4. 야간 운전 중 전조등 확인은 필수!

전조등을 끈 상태로 운전하면 시야 확보가 어렵고 다른 운전자가 나의 차량을 인지하지 못할 가능성이 높은데요. 주변이 밝더라도 전조등의 점등 상태를 확인하는 습관을 갖는다면 보다 더 안전하게 운전할 수 있습니다.


5. 실내등을 소등해야 시야 확보에 유리!

야간에 실내등을 점등한 상태로 운전하면 밝은 내부로 인해 도로에 집중하기 어렵고 주변 상황 변화에 대한 반응이 늦을 가능성이 크기 때문에 실내등을 소등하고 상대적으로 밝은 주변 도로 상황에 집중해야 안전한 운전이 가능합니다.


여기서 잠깐! 쏘카를 반납하기 전 차량의 모든 점등 장치를 소등했는지 꼭 확인해 주세요. 다음 쏘친을 위한 작은 배려를 실천하는 것이 매너쏘친의 첫걸음입니다.


오늘은 운전 중인 모두를 위한 도로 위 라이트 운용법 4가지를 소개해 드렸는데요. 앞서 설명했던 4가지 운용법에 대해 이미 알고 있던 쏘친이라면 다시 한 번 확인하고 실천하는 기회로, 모르고 있던 쏘친이라면 꼭 염두에 두고 안전 매너 운전을 할 수 있는 기회로 작용했으면 좋겠습니다. 올바른 차량 점등 장치 운용으로 안전하고 매너 있는 운전하세요!


안전 운전을 위한 라이트 매너도

#타면된다_쏘카



Posted by 쏘카_나매
쏘카 뉴스2017.10.10 20:09


쏘카는 운전자의 안전과 쾌적한 주행환경을 위한 안전운전 및 이용매너 캠페인을 도로교통공단과 함께 실시합니다. 최근 카셰어링 서비스는 쏘카 300만 회원을 포함하여 총 500만 명 이상이 이용하는 대중적인 교통수단으로 자리를 잡아가는 추세인데요. 쏘카는 이번 캠페인을 통해 사람들이 보다 쉽고 재미있게 참여할 수 있는 ‘매너 운전 캠페인’으로 선진 교통 문화를 만들어 나가는데 기여하려 합니다. ^^


최근 통계를 보면, 교통사고의 90%가 운전자 과실로 발생한다고 합니다. 또, 운전자 간의 다양한 갈등이 사회문제가 되고 있죠. 이러한 점에 주목하여 ‘매너 운전을 부탁해!’ 캠페인을 쏘카와 도로교통공단이 함께 진행하고 있는데요. 이에 쏘카와 도로교통공단은 간단한 운전 수칙을 지키는 것만으로도 사고를 예방할 수 있는 매너운전 수칙 16개 항목을 선정했습니다. 지금부터 매너운전 수칙 16개를 자세히 살펴볼까요?

쾌적한 운전환경을 만들기 위해서는 운전자 간의 배려가 무엇보다 중요합니다. 급하게 차선을 변경했을 때도 그냥 무시하고 가는 것이 아닌, 주위 운전자에게 미안하다 등의 수신호(비상등 사용)를 보내는 등의 운전 매너를 실천해야 합니다.

운전 중 스마트폰을 하거나 급가속, 급정거 등의 비매너 행위는 타 운전자에게 불쾌감을 줄 수 있습니다. 자신보다는 주위에 있는 사람들을 배려하는 마음으로 사고를 유발할 수 있는 행위는 하지 말아야 합니다.

다음 쏘친을 위해 쏘카 이용은 깨끗이 이용해주세요. 반려동물과 함께 쏘카를 이용할 때는 동물 알레르기가 있는 쏘친들을 위해 털이 날리지 않도록 팻캐리어를 이용하고 자신이 버린 쓰레기는 반드시 쓰레기통에 버려주는 멋진 매너를 보여주세요!

 

 ※한국 도로교통의 중심, 선진교통문화의 리더 ‘도로교통공단’

 도로교통공단은 공정한 운전면허관리와 교통안전관련 교육․홍보․연구․방송 및 기술개발을 통하여 교통사고 감소와 예방에   노력하는 준 정부기관입니다. 


최근 TV에서는 차량 사고를 담은 블랙박스를 보여주는 방식의 프로그램이 방영되고 있습니다. 교통사고의 대부분은 도로 위 운전자 간의 배려가 부족했기 때문인데요. 쏘카와 도로교통공단이 함께하는 운전 매너 캠페인을 잘 보고 실천하면 안전한 드라이빙에 한발 다가갈 수 있습니다.

또한, 쏘카는 다양한 사람들이 함께 차량을 공유하는 서비스이므로 상호 간의 배려가 무엇보다 중요한데요. 운전 매너는 물론 쏘카 이용 매너까지 완벽한 매너 쏘친들이 되어주실 거죠?


운전! 항상 매너 있게!

#타면된다_쏘카



Posted by 쏘카_나매